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알림마당

보도자료

美 폭설 속 한국인들 구한 영웅 부부, 한국 온다! 2023-05-12
작성자
홍**
전화번호
02-729-9484

美 폭설 속 한국인들 구한 영웅 부부, 한국 온다!

- 5월 13일 방한, 도움을 받았던 한국인들과 상봉의 기쁨 -

- 한국관광 홍보영상 촬영도 - 


  지난해 12월 23일 미국 뉴욕주 버팔로에서 폭설에 갇힌 한국인 관광객 9명을 구해준 알렉산더 캄파냐(Alexander Campagna)씨 부부가 한국관광공사의 초청으로 5월 13일부터 열흘간 한국 여행을 시작한다. 


  낯선 외국인에게 사흘간 음식과 숙소를 기꺼이 제공한 부부의 미담은 뉴욕타임스, CNN 등 미 주류 언론과 국내 매체를 통해 알려졌고, 올해 2월 공사 뉴욕지사가 부부를 직접 찾아 방한 초청장을 전달함으로써 이번 여행이 성사되었다.


  공사는 평소 한국요리와 문화에 관심이 많았던 캄파냐씨 부부를 위해 한식 등 K-컬처를 체험하는 한국여행 일정을 준비했다. 또한 미국여행 중 도움을 받았던 한국인들과 재회의 기쁨을 나눌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하였다.


  위기에 처한 한국인 관광객들에게 도움의 손길을 내민 미국인 부부의 배려, 그리고 이를 잊지 않고 한국 여행으로 고마움에 보답한다는 미담(美談)은 한국관광 홍보영상 ‘한국은 잊지 않는다(Korea never forgets)‘로 제작될 예정이다. 캄파냐씨 부부는 물론이고 당시 도움을 받았던 한국인들도 본 영상에 출연하여 대한민국의 관광 매력을 전 세계에 알릴 예정이다. 


  특히, 지난해 한국인 관광객의 구조 사실을 최초로 보도하여 미국은 물론 국내에서도 큰 화제를 모았던 ‘뉴욕타임스’의 기자도 이번 한국 방문을 취재할 예정으로 이들 부부의 방한 소식은 미국 현지에서도 대대적으로 소개될 것으로 기대된다.  


  공사 김장실 사장은 “위기의 순간 한국인들에게 손을 내밀어 준 캄파냐씨 부부에게 감사를 표하며, 한미동맹 70년을 맞은 올해 이와 같이 뜻깊은 초청 행사를 개최하게 되어 기쁘다“ 라며, ”아울러 2023-2024 한국방문의 해를 맞이하여 한미 관광교류가 더욱 확대될 수 있도록 공사가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담당자 : 구미대양주팀 김지선 팀장 (033-738-3271)/서호석 차장(3273)

[한국관광공사] 美 폭설 속 한국인들 구한 영웅 부부, 한국 온다!.hwp
  • 담당부서홍보팀
  • 문의전화 02-729-9484
  • 최종 수정일2023-02-23
보도자료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0 /200